췌장염과 방귀 증상 5가지 및 치료 방법

잦은방귀와 함께 복통이 계속된다면 췌장염을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특히 췌장은 소화효소를 분비하는 것이 특징인데 염증이 생기면 방귀가 잦아지기도 합니다.

췌장염 방귀


음식물의 소화∙흡수에 필요한 소화효소를 분비하는 췌장에 염증이 생기는 ‘췌장염’은 심한 복통과 함께 장운동이 떨어져 배 전반에 가스가 차는 장마비 증상을 동반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췌장염 증상

췌장염이 의심된다면 방귀가 잦은것도 특징이지만 다음과 같은 증상이 함께 나타날 수 있습니다.

1. 복통

췌장염의 가장 흔한 증상으로, 명치나 왼쪽 상복부에 갑작스럽게 심한 통증이 나타납니다. 통증은 등이나 어깨로 퍼질 수 있습니다.

2. 구역질, 구통

췌장염으로 인해 췌장의 기능이 저하되면 소화액이 제대로 배출되지 못하여 구역질과 구토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3. 발열

췌장염으로 인해 염증이 발생하면 체온이 상승할 수 있습니다.

4. 황달

췌장이 담즙의 배출을 담당하는데, 췌장염으로 인해 췌장이 손상되면 담즙이 제대로 배출되지 못하여 황달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5. 혈액 내 염증 수치 증가

췌장염으로 인해 염증이 발생하면 백혈구 수치와 C반응성 단백질 수치가 증가할 수 있습니다.

췌장염-방귀-진단-치료-방법-이미지

췌장염 진단 방법

급성 췌장염의 진단과 중증도를 평가하는 데에는 혈액 검사와 복부 전산화단층촬영이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혈청 아밀라아제나 리파아제 수치의 상승과 복부 CT 검사를 통한 염증 및 괴사 소견이 진단의 주요 지표입니다.

이러한 검사를 통해 췌장염의 초기 단계부터 합병증의 유무까지 신속하게 판별할 수 있습니다.

혈액 검사

급성 췌장염의 진단은 혈액 검사를 통해 시작됩니다. 혈청 아밀라아제나 리파아제 수치가 정상치보다 3배 이상 높은 경우, 췌장염의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이러한 생화학적 마커들은 췌장의 염증을 감지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이상적인 경우, 이러한 혈액 검사는 췌장염의 초기 단계에서부터 식별할 수 있습니다.

복부 전산화단층촬영

복부 전산화단층촬영은 급성 췌장염의 진단과 중증도를 평가하는 데 중요한 도구입니다. 췌장 주변으로 염증액이 고여 있거나 췌장의 괴사 소견이 확인되면, 췌장염의 진단이 확인됩니다.

이 방법은 췌장과 주변 장기의 상태, 췌장 괴사 여부 등을 시각화할 수 있는데, 이는 췌장염의 합병증을 식별하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또한, 조영제를 사용하여 조직 변화까지 파악할 수 있어 진단의 정확도를 향상합니다.

췌장염 치료 방법

급성 췌장염의 80~90%는 대부분 금식, 수액 요법 등의 보존적 치료만으로 호전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괴사성 췌장염의 경우 감염이 동반될 수 있고 패혈증과 다장기 부전 등으로 진행되면 중재적 시술이나 수술적 치료가 필요할 수도 있습니다.

담석성 췌장염이 의심될 때는 내시경 역행 담췌관조영술과 같은 내시경 시술을 시행하여 급성 췌장염을 유발한 담석을 제거해야 합니다.

함께 읽으면 좋은 글

날개뼈 통증의 원인 9가지와 해결책

갈비뼈 통증 원인과 증상: 대처 방법 안내

구내염 종류 4가지 및 치료 방법

Interhelper

생활에 도움이 되는 정보를 모아 제공해드립니다.

error: